새소식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0-03-31 (수) 09:54
ㆍ추천: 0  ㆍ조회: 5559      
IP: 59.xxx.50
정보화시대 젊은 후손들을 위하여...

지금 세계는 급변하고 있다. 컴퓨터와 통신 기술이 하루가 다르게 발전하고 있으며 또한 인터넷의 발달로 세계의 모든 정보가 실시간으로 우리의 눈앞에 나타난다. 교육, 법률자문, 의료서비스, 과학, 게임, 동호회활동, 쇼핑, 기업홍보 등 모든 정보가 인터넷을 통하여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또한 인터넷을 통하여 다양한 정보를 집이나 직장에서 편리하고 빠르게 받아보는 그런 시대에 우리는 살고 있다. 따라서 기업체, 관공서, 학교, 단체, 병원 어디 할 곳 없이  홈페이지를 제작하여 기업체와 단체를 홍보하고 관련정보를 제공한다. 이제는 사업을 하든지 어떤 단체를 운영하든지 홈페이지 없이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그런 시대이다. 종친회도 마찬가지이다. 이미 여러 종친회에서 홈페이지를 만들어 운영 중인 곳도 있고 계획 중인 종친회도 있다. 한발 앞선 종친회에서는 족보까지도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도록 인터넷족보를 구축한 종친회도 있다.

요즘 젊은 후손들은 인터넷을 통하여 다양한 정보와 지식을 습득한다. 따라서 종친회에서도 시대에 부응하고 후손들을 위하여 종친회 홈페이지를 만들어 선조님의 훌륭한 업적과 뿌리를 찾을 수 있도록 제공해 주어야 할 것이며 또한 인터넷족보를 통하여 전 세계에 흩어져 살고 있는 자녀들에게 가문의 후손으로 일체감과 자긍심을 갖도록 해 주어야 할 것이다.

인터넷족보란 세계 어느 곳에서나 인터넷이 연결된 컴퓨터를 통하여 종친회 홈페이지에 구축된 인터넷족보에서 자기 이름 입력 즉시 족보를 열람할 수 있도록 한 최첨단(尖端) 족보를 일컫는다. 보책(譜冊)은 20~30년 단위로 발간하나 인터넷족보는 인터넷족보 구축(構築) 후에도 출생, 사망, 행적변경(行跡變更) 등에 따른 수단(收單)을 365일 연중(年中)계속하여 접수받아 주기적으로 홈페이지에 새로운 족보를  구축(構築)해주는 것을 말한다. 불과 10여년 전만해도 종친회(宗親會)에서 홈페이지와 전자(CD-ROM)족보, 인터넷족보를 만든다는 것은 상상조차 하지 못했다. 그러나 컴퓨터와 통신 기술이 비약적(飛躍的)으로 발달하여 이제는 인터넷이 없으면 하루도 살 수 없는 그런 사회가 되었다. 이미 여러 종회(宗會)에서 이러한 시대적 부응(副應)에 따라 종친회 홈페이지를 만들어 한자와 족보를 잘 모르는 후손들에게 선조님의 훌륭한 업적과 문화유산을 보고 배울 수 있도록 많은 정보를 제공(提供)하고 있으며 또한 인터넷족보까지도 종친회 홈페이지에 구축(構築)해놓아 세계 어느 곳에서나 자기의 족보를 실시간으로 열람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인터넷족보를 구축(構築)한다고 하여 보책(譜冊)이 필요 없다는 것은 아니다. 다만 젊은 후손들은 한자와 족보(族譜) 보는 방법을 잘 모른다. 그러다보니 종친회에서 어떤 일을 하는지 궁금해 하지도 않고 족보에 대하여 큰 관심도 없다. 그렇다고 하여 젊은 후손들을 탓할 수는 없는 것이다.  젊은 후손들은 컴퓨터와 인터넷을 통하여 많은 정보와 지식을 습득한다. 따라서 후손들이 쉽고, 빠르고, 흥미롭게 선조님의 훌륭한 업적과 혈통(血統)이 수록된 족보를 열람할 수 있도록 하여 전통 문화와 선조님의 훌륭한 업적을 계승하고 발전해 나아갈 수 있도록 종친회 홈페이지와 인터넷족보를 구축(構築)해 주어야 할 것이다. 종친회 홈페이지와 인터넷족보 구축사업(構築事業)은 그 어떤 종중 사업보다 우선 사업으로 해야 할 아주 중요한 사업이라 하겠다.

족보도 진화한다. 즉 컴퓨터와 인터넷의 발달로 인하여  책을 만드는 문중은 점점감소하며 전자(e-book)족보 또는 인터넷족보를 만드는 문중이 점점 늘어나는 추세이다. 세계의 모든 정보가 인터넷이란 사이버 공간을 통하여 실시간으로 제공되는 시기에 인터넷족보는 글로벌 시대에 가장 적합한 족보라 할 수 있다.

족보는 종친화목과 조상숭배, 후손들 뿌리교육과 효(孝) 교육에 커다란 기여를 한다. 또한 호주제의 폐지로 따르게 될 부작용으로 이혼 가정의 자녀가 따로 헤어져 다른 성으로 살았다가 장성 후 근친혼의 관계가 되는 것도 충분히 있을 법한 일이 므로 이에 대한 예방적 차원에서 자기의 뿌리를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족보는 인터넷족보 밖에 없다.

인터넷족보는 ① 세계 어느 곳에서나 인터넷이 연결된 컴퓨터에서 이름입력 즉시 자기의 족보를 찾아 열람할 수 있고, ② 실시간으로 자기의 직계를 볼 수 있으며 ③ 일가 간에 촌수 계산이 되며 ④ 영정, 가족사진, 묘소 등 다양한 사진을 족보와 함께 열람할 수 있으며, ⑤ 관직, 관청, 옛 지명을 족보 열람 시 볼 수 있도록 하였으며 ⑥ 派별ㆍ世별 인구통계, 배우자통계, 이름통계 등의 다양한 자료와 검색 기능이 있어 한자와 족보를 잘 모르는 후손들도 흥미롭게 선조님의 훌륭한 업적과 족보를 열람할 수 있다.

족보는 한 가문의 혈통과 선조님의 훌륭한 업적이 수록된 아주 소중한 책이다.

우리 선조님은 목숨을 바쳐가면서 족보를 지켜왔다. 또한 전 세계에서 우리만이 갖고 있는 자랑스러운 전통이다. 따라서 우리 후손들이 족보라는 훌륭한 전통문화를 이어가도록 정보화 시대에 가장 적합한 인터넷족보를 통하여 계승 발전해 나아 갈 수 있도록 만들어 주자.

뿌리정보미디어 대표 한상억      

이름아이콘 정용섭
2011-06-02 09:43
저는 제2파(생원공파) 삼휴공 후손입니다.
제 생각이 이 사이트에 어울리지 않거나, 글을 올릴 자격이 없다면 삭제 하셔도 됩니다.
공지에 관리자 명의로 광고글이 실린다는것은 좀  이해하기 곤란하여 주제넘게 몇자 올립니다.

인터넷 족보! 중요하고 후대를 위해서 꼭 필요합니다.
그러나 필요하면 대종회나 종친회, 파종회 등에서 종중 임원분들이 협의를 하셔서 도입을 하면 되는 사항이고
도입이 된후 사용법을 안내하는것이 관리자의 역할이라 생각합니다.
족보시스템은 대종회에서 도입하여 보책 족보를 다 수록하는것이 진짜 족보입니다
대종회 임원분들만 눈여겨 보시면 되는 내용을 공지에다 올리면 파보 만들어라고 저 회사 대신 광고하는  역할 됩니다.
   
이름아이콘 쏠껴
2012-01-30 20:36
검색과 검색을 통해 찾아 들어왔는데 활동이 뜸하시네요~ 저는 포은공파로  부친은 "영"자 돌림, 할아버지는 "용"자돌림. 저는 "화"자 돌림으로 30대라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정몽주 선조의 후손으로 자랑스러이 생각하며 50줄을 살아왔는데 종친의 활동이 뜸한것이 못내 아쉽습니다.

우리 세대는 한자문화와 인더넷 문화를 같이 접하는 다변화 세대이지만 우리 자녀들은 확실한 온라인 세대입니다. 그래서 인터넷 족보는 미래지향적이고 앞으로 이루어 져야할 필수 상황이란것을 명시하오니 참고해 주셨으면 합니다. 저는 연일정씨 오천정씨 혹은 연일정씨라고도 표현하는데 무엇이 정답입니까??
   
이름아이콘 소장
2012-02-15 16:47
인터넷 족보 21세기에는 반드시 필요합니다. 영일, 연일, 오천    *1649년 최초족보 : 오천정씨  현재: 영일정씨, 연일로 쓰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지역은: 경북 영일군 오천읍. 경북 영일군 연일읍 지명을 사용하는 것입니다. 앞으로 포항정씨로 바뀔는지도 모릅니다. 경주는 월성정씨에서 경주정씨로 바꾸어 사용합니다.경북 월성군 ,경주시에 편입됨 . 경북 영일군, 포항시에 편입됨



;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20 종보 제27호 업데이트 관리자 2017-05-25 39
19 종보 제23~26호 업데이트 관리자 2016-06-14 602
18 종보 제21호 업데이트 관리자 2013-12-20 1889
17 전시-(조국으로 가는 길 - 한 가족의 독립운동 이야기-) 관리자 2013-08-21 1295
16 종보 제21호 업데이트 관리자 2013-04-12 1730
15 정보화시대 젊은 후손들을 위하여... [3] 관리자 2010-03-31 5559
14    Re..정보화시대 젊은 후손들을 위하여... 소장 2013-07-07 1745
13 영일정씨포은공파 도사공 종중 2010년 정기총회 개최 2010-02-23 4858
12 포은공파 도암종중 총회 알림 [1] 종약원 2008-04-07 6019
11 제4회 하곡학 국제학술회의 종약원 2007-12-14 4749
10 영일정씨 재경종친회 산악회 산행계획알림 [1] 사무국장 2007-11-05 5837
9 2007년 영일정씨포은공파재경종친회 정기총회 [2] 종약원 2007-10-11 5783
8 포은학회 창립기념식 안내 종약원 2007-09-07 4836
7 포은학회 홈페이지 개설안내 [1] 종약원 2007-06-14 4876
6 영일정씨 포은 문학교실 개설 안내 [3] 종약원 2007-04-15 5473
5 2007년도 제5회 포은문화제 행사 알림 종약원 2007-04-13 2722
12